2017년 12월 25일 메세지


사랑하는 나의 자녀들아, 오늘 나는 나의 아드님 예수님께서 너희에게 그분의 평화와 축복을 주시라고 모시고 왔다. 너희들이 받은 은총들과 선물들을 증거하는 삶을 살으라고 부탁한다.  두려워 하지 말아라.  평화와 희망의 사람들이 되고 기쁜 증거자가 될 수 있는 힘을 주십사 성령께 기도하여라.  나의 부름에 응답해 주어 고맙다. 




December 25, 2017


"Dear children! Today I am bringing to you my Son Jesus for Him to give you His peace and blessing. I am calling all of you, little children, to live and witness the graces and the gifts which you have received. Do not be afraid. Pray for the Holy Spirit to give you the strength to be joyful witnesses and people of peace and hope. Thank you for having responded to my call."​